건강관리
ㆍ작성자 인상
ㆍ작성일 2017-06-13 (화) 13:39
ㆍ홈페이지 http://http:/naver.com
ㆍ추천: 0  ㆍ조회: 35       
ㆍIP: 175.xxx.107
수면은 암에도 영향을 미친다

♣ 睡眠은 "癌" 에도 影響을 미친다




사람의 면역세포는 밤에 활동합니다.


인간의 몸은 스스로 손상된 세포를 탈락시키고
새로운 세포를 생성하여 돌연변이가 생기는 것을 방어합니다.
이 과정은 잠을 자면서 전개됩니다

 

그리고 이 활동이 가장 활발해지는 시간대가  

새벽 1~ 2시입니다. 그래서 이 시간엔 반드시

잠에 들어 있어야 합니다.

 

새벽까지 일하고 아침 늦게

일어나는 사람은 대부분 몸이 약한 반면,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사람은 건강한 이유가 그것입니다.

 

저는 ‘저녁 11시 이전엔 잠자리에 들 것’을 권하고 있습니다.”

 

20년간 종양과 싸우며 말기 암환자 2만명을 진료,

평균 20%에 달하는 장기 생존율을 기록한

 김용수(48·대전대 교수·한의학)박사는  

암을 극복하기 위한 필수 조건의 하나로 ‘잠’을 꼽았다.

 

장기 생존율이란 의학적 한도보다 3~5년 이상 생존한 경우를

가리키는 용어. 예를 들어 의학적 잔존 수명을 6개월로 보는

말기 위암 환자의 경우, 환자가 6개월을 넘긴 뒤 3~5년가량

더 살았다면 ‘장기생존’으로 본다.!

 

김 박사는 보약을 지어주거나 여타 질병을 치료해주는 일반

한의사와 달리 ‘암’ 하나만을 연구 대상으로 삼아 21년의

세월을 보냈다. 그가 ‘수면과 암’에 대해 말을 이었다.

 

“수면은 ‘암’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암 중에서도 특히 유방암이 수면과 관계가 깊은데요,

젊은 여성에게 유방암이 생겼다면 십중팔구

늦게 자는 사람입니다.

 

그런데 현대인은 일찍 잠들기가 쉽지 않습니다. 네온사인이

밤새도록 돌아가고, TV에 컴퓨터에…

숙면을 방해하는 요소가 한둘이 아니죠.

 

그러면 어떻게 해야 하느냐?방법은 낮에

"햇빛"을 많이 쬐는 것입니다.

 

수면을 주관하는

호르몬인 멜라토닌은 뇌의 송과체에서 분비됩니다.

 

그런데 송과체는 낮에 햇빛을 많이 받아야

활동이 왕성해집니다. 그리고 멜라토닌은 암세포를

억제하는 역할을 합니다. 그러니까 낮에 햇빛을 쬐면서

운동을 하면 항암효과와 숙면효과를 동시에

거둘 수 있는 거죠.

 

이것은 그 어떤 약이나 주사보다도 효과가 좋습니다.”

 

김 박사는 ‘낮에 햇빛을 받으며 하는 효과적인

운동’으로 "등산"을 꼽았다.

 “암을 이기기 위해서는

우선 암세포의 특성을 알아야 합니다.

 

암세포는 태아세포입니다.아주 빠르게 분열하는

특징을 갖고 있다는 얘기죠.그리고 저산소  세포입니다.

 

그 래서 산소 공급이 충분치 않은 상황에서도

대사가 이뤄집니다. 그리고40도가량의

열에 취약한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현대 의학은 이런 특성을 이용해 간암에 고주파(열)

치료를 실시하고 있습니다.그런데 비용부담 없이,

신체에 부작용을 일으키지 않으면서도,  손쉽게 체온을

상승시킬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그게 바로 등산입니다.”

 

김 박사는 “몸을 튼튼하게 하는 근본적인

건강법은 신체를 많이 움직여서 체내에

산소를 풍부하게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병 치료에 산소가 끼치는 영향은 지대합니다.

 

수술이든 항암제든 방사선이든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선

반드시 신체에 산소 공급을 원활하게 해야 합니다.

특히 암세포는 체내에 산소가 부족할 때 생겨납니다.

 

따라서 암 환자는 항상 풍부한 산소를 공급해 줘야 하는데

등산은이 점에서 탁월한 효과를 보여줍니다.

 

또 등산을 하면 체내 온도가 높아져 온 몸에서 땀이 흘러

나옵니다. 게다가 산행을 통해 정신적 안정을 취할 수 있고

삼림욕의 효과도 부수적으로 얻을 수 있습니다.

 

1석 4조인 셈이죠.”

 

김 박사가 암의 특성에 관한 이야기를 계속했다.

“암 세포는 ‘이성단백질’이라 불리는 일종의

독성 물질을 뿜어냅니다. 그러면 체내의 면역세포가 이걸

찾아내 공격을 가합니다.

 

이 기능을 강화시켜주면 돌연변이 세포를 제거하는

신체 기능이 활성화됩니다.

이런 역할을 강화해주는 가장 좋은 식품이 "물"입니다.

 

물은 체내의 나쁜 요소를 씻어내고

정화하는 데 탁월한 역할을 합니다.

 성인 남자의 경우 하루2리터 가량의 물을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건강요점 잠, 햇빛, 등산, 물
  0
3500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6 적시에 물 마시기 인상 2017-08-12 32
35 ♣ 天壽를 누리려면.♣ 인상 2017-07-29 28
34 수면은 암에도 영향을 미친다 인상 2017-06-13 35
33 먹으면서 살 빼는 10가지 음식 인상 2017-05-24 43
32 수면은 "암" 에도 영향을 미친다 인상 2017-03-23 44
31 ◐걷지 않으면 모든 걸 잃어 버린다◑ 인상 2017-02-11 62
30 노인냄새란 무엇일까? 인상 2016-10-30 91
29 걸으면 腦(뇌)가 젊어진다 인상 2016-09-19 64
28 뱃속만 따뜻해도 100세는 산다 인상 2016-09-12 76
27 옛 명언 중에서 인상 2016-05-15 124
26 마음의 수양 인상 2016-05-07 122
25 건/강/상/식 > 인상 2016-04-09 166
24 ♣ 쑥에 담긴 비밀 ♣ 인상 2016-04-09 134
23 암 재발을 막는 음식 베스트 7 인상 2016-03-22 172
22 노인이 머리 감을 때 주의할 사항 인상 2016-03-22 140
21 먹는 시간에 따라 영양소가 달라지는 음식 인상 2016-03-22 172
123